파게티짜의 면발은 울지어다.

pagetizza.egloos.com

포토로그




로봇혼 - 건담 DX (기동신세기 건담X) ROBOT魂


티파 : "미래는 자기 스스로 여는 것. 가로드는 나에게 그렇게 가르쳐줬습니다."






안녕하세요.

로봇혼으로 발매한 건담 더블엑스입니다.
기동신세기 건담X에 등장하는 기체로
주인공 가로드 란의 후속기체입니다.


솔직히 건담X는 다 보지를 않아서 작품적으로 해 줄 말은 거의 없습니다.
(대충 GX가 노란머리의 판넬 맞고 뻗는데까지 봤음. 디바이더 나오기 직전인감;;)

애니적으로는 제대로 접하지 않았지만
SD건담G제네F를 통해서 본격적으로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됐습니다.
사실 어린 시절에는 옛날 건담들 캐릭터가 받아들이기 힘들었는지라(;)
그나마 신세대적인(;) 건담X 쪽에도 눈이 많이 갔거든요.
(필살기도 필살기 답고;;;)

그 이후로 슈로대에 나오면 그 정으로 많이 키우는 등
나름대로 애정을 키웠습니다.


어쨌든 옛날 구판 프라모델과
이런저런 완성품들로 상품화가 됐지만
무언가 모자른 듯한 인상이 강했고(;)
그렇게 잊혀지나 싶었는데 로봇혼으로 다시 부활했습니다.

건담X 팬들에게는 가뭄의 단비 같은 제품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제품구성.
이런저런거 많이 들어있는데
본체에 결합하고 나면 그냥 보통이라는 느낌.





흰색과 검은색의 조합이 인상적인 기체.
개인적으로 흑백조합을 좋아해서 컬러링이 마음에 드는 건담입니다.







헤드.
뭐, 그냥 잘 나온 듯.(;)

그냥 만졌을 때는 몰랐는데
사진으로 보니 입 부분이 번져 보이는군요.(;)






팔 가동.

이제는 나름대로 알려진 대로 가동이 그리 뛰어나지는 않습니다.
(특히 최근 로봇혼과 비교하면)
어깨쪽의 경우 앞으로 빼줄 수 있는 기믹이 최근에 많이 사용됐는데
이번에는 생략됐군요.
(뭐, 사실 미관상 썩 좋지는 않기 때문에 자주 사용한 기능은 아니지만서도;)





허리 가동은 괜찮은 편.







다리 가동.

이쪽도 썩 뛰어나다고 보긴 힘든 듯.
대충 보면 스커트 때문에 가동 제한이 있어보이는데
사이드 스커트 제거해도 거의 저 정도만 벌어집니다.(;)

사실 따지고 보면 이 부분은 상당히 귀찮은 부분들이 있는데..
그건 액션포즈 때 다시 설명하겠습니다.






뒤쪽 스커트는 가동합니다.
개인적으로 뒷 스커트가 가동안하는 제품들은 매우 답답해서 안타까웠습니다.
(헤비암즈 같은 것.)

덕분에 처음에 감동을 했지만...
그 감동은 잠시,
뒤쪽으로 가동을 안합니다.(;;;)

저 사진을 보면 사이드 스커트 연결부와
다리 관절이 완전 맞물리기 때문에 더 이상 뒤로 가동하지 않더군요.
아래에 다시 적겠지만 고관절 부분 완전 답답합니다;;;






뒷 스커트에는 구멍이 2개 나 있어서
라이플 등을 장착할 수 있는 가 싶었는데
그건 아닌 듯.

G팔콘과 합체할 때 사용하려나요?





오른쪽에 있는 것은 빔샤벨용 손인데
왼쪽에 있는 것은 설명서에도 딱히 언급이 없더군요.
무언가를 암시하는건지...(;)





주 무장인 실드와 버스터 라이플.





특징인 대형 빔 샤벨.
그 크기에 걸 맞게 수납형과 전개형 빔샤벨 사이즈도 차이가 나는군요.











액션 포즈.

아... 정말 답답합니다.
사람에 따라서 다르겠지만 저는 솔직히 돈 아깝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다른것은 다 이해할 수 있는데
고관절 부분은 용서할 수가 없습니다.

기본적으로 스커트가 사방으로 있어서 제약이 있는데
다리와 스커트들이 너무 가까이 붙어 있어서 상당히 제약적입니다.
가지고 놀다보면 앞 스커트가 떨어지거나
사이드 스커트가 떨어지는 일이 다반사.
위에도 적었듯이 뒤쪽으로 가동도 안되고요.
반다이 특제 상하가동 고관절이 이렇게 그리운 적도 없군요.
다리를 벌릴 수가 없습니다.
(특히나 다리 찢는 거 좋아하는 저에게는 치명적.)


이 답답함,
익스트림 건담 레오스에서 느꼈던 것과 비슷한 맛입니다.
(만든이가 같은가...)
고관절 생김새도 그렇고 어째 그런 것 같은데....
그래도 익스트림 건담은 만족스러웠는데 이쪽은 정말이지...







트윈 새틀라이트 캐논.

간단한 파츠조합과
변형으로 전개 가능합니다.

어깨쪽 파츠에 볼 조인트로 되어 있고
캐논 쪽도 마찬가지라서
캐논의 각도도 조절 가능.





"달이 보였다!!!"





"이것이 모두를, 티파를 지키는 것이라면!!!"





"트윈 새틀라이트 캐논, 발사!"
뿌앙~





이상, 로봇혼 DX였습니다.


일단 나와준 것이 고맙긴 한데..
개인적으로는 그것을 뛰어 넘을 정도로 실망스럽군요.
가지고 놀기 너무 불편하네요.
차라리 크시 건담이 더 나을 듯.

시간을 돌릴 수 있다면
주문 안할 것 같습니다.

G팔콘? 안삽니다.
(사실 이건 DX를 만지기 전부터 그리 생각했었음. 어차피 사봤자 그다지 가지고 놀 것 같지도 않고.. 멋지지도 않고; 혼웹한정이고;)


그럼, 이만.

덧글

  • 皇帝月光 2013/08/04 00:59 #

    어째 요즘들어서 얼굴에 뭔가 문제있는 아이들만 뽑히시는 거 같군요(;) 이것들 레알 세상에 불만있나(;;;)
  • 파게티짜 2013/08/04 01:38 #

    딱히 적지 않았지만 뿔 오른쪽도 살짝 휘어있습니다.(;)
  • 2013/08/04 01:12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파게티짜 2013/08/04 01:40 #

    픽스 GX를 안질러서 잘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익스트림과 같은 사람이 빚은 것으로 추정되는데,
    익스트림도 다리 각 잡기 힘들긴 하더군요.
    (요 녀석 보다는 훨씬 덜 하지만;;)
  • 니킬 2013/08/04 01:15 #

    뒷쪽 스커트가 안 움직이는 것만 보자면 인피니티 저스티스처럼 킥을 자주 쓰거나 건캐논처럼 엎드려서 상반신만 쳐드는 것도 아닌 이상 다리를 뒤로 들어올릴 일이 별로 없으니까 그러려니 하겠는데, 앞이나 옆으로 움직일 때에도 걸리다니 좀 많이 답답하겠다 싶습니다.
  • 파게티짜 2013/08/04 01:42 #

    앞 스커트는 너무 딱 붙어 있어서 곤란하고
    사이드 스커트는 가동 자체가 좀 비좁더군요.
    여러모로 후두둑입니다.(;)
  • 알트아이젠 2013/08/04 09:09 #

    음, 다른 리뷰에서는 괜찮아 보이는데 격렬한 액션포즈에는 적합하지 않은가 보군요.
  • 파게티짜 2013/08/04 14:53 #

    현재의 제품들과 비교하여 가동이 좀 떨어지는 것은 감내할 수 있는데
    그것을 넘어서 너무 불편하더군요.
    특히 고관절 부위는 너무 답답하네요.
  • 달에서빔 2013/08/04 10:52 #

    BGM은 에어마스터군요 ㅋ
  • 파게티짜 2013/08/04 14:53 #

    한 때 재미나게 봤었죠.
  • 은하미소년 2013/08/05 17:32 #

    건콜같은 트레이딩을 제외한다면 아마 완성품 더블엑스는 이 로봇혼이 유일무이한 물건일거 같네요.
    그만큼 이번 로봇혼 더블엑스는 꽤 기쁜 물건이었습니다.:)

    X 시리즈도 W 시리즈 수준의 높은 완성도+활발한 시리즈 전개를 원하지만... 어떻게 될지는 잘 모르겠군요.
    어쩌면 더블 X와 G팔콘으로 끝낼거 같은.(...)
  • 파게티짜 2013/08/06 10:39 #

    사실 로봇혼 중에서도 가지고 노는데 답답한 것들이 몇개 있는데
    아쉽게도 DX는 이 쪽에 속하는 것 같습니다. OTL
    여기저기 사진 보고서 가동성이 좀 떨어지는 것은 상정하고 가지고 놀았는데도
    가동범위가 적은 것을 넘어 불편한 인상이 들 줄은 몰랐습니다.

    다른 녀석들은 어찌될지 모르겠지만
    GX를 기다려봐야 할 것 같습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한번 만들어 보는거야~

소박한 곳 입니다. ^^
여기가 어떤 곳이냐면
지른거 + @
질러질러


한때 믿었던 곳..


자주 가는 곳들
헤타레

GFF매니악스
玩具とか模型とか(일본그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