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게티짜의 면발은 울지어다.

pagetizza.egloos.com

포토로그




피그마 - 페이트 테스타롯사 블레이즈폼 ver. (마법소녀 리리컬 나노하 THE MOVIE 2nd A's) figma




안녕하세요.

figma(피그마)로 발매한 마법소녀 리리컬 나노하 THE MOVIE 2nd A's(魔法少女リリカルなのは The MOVIE 2nd A's, 아.. 길다;)
의 페이트 테스타롯사(フェイト・テスタロッサ, Fate Testarossa) 블레이즈폼(ブレイズフォーム, Blaze Form)입니다.

2기 극장판에 나왔던 페이트 테스타롯사의 최종폼입니다.
이런저런 사정에 의해 과거와 마주하다(;)
과거를 청산하고(;) 부활했을 때의 모습이죠.

뭐... 사실 그다지 흥미가 있는 형태는 아니지만
자세히 보면 다른 부분이 꽤 되지만, 대충 보면 라이트닝폼과 같은 인상인지라;;
(사실상 마이너 체인지라 볼 수 있는 물건인 듯.)
순전히 무기 때문에 구입한 케이스입니다.






제품구성
상당히 횡~한 구성.

무기 크기 때문에
무기는 따로 분리되어 포장되 있었고
기본적인 브리스터에는 본체와 얼굴 하나만 있기 때문에 굉장히 허무한 기분이...(;;;)






역시 라이트닝폼이 생각나는 모습입니다.

대충 살펴보면
검은색이었던 망토가 흰색으로 바뀌었고
한쪽 팔에만 있던 장갑이 양팔에 장착.
벨트치마 아래에 속치마(;)가 생긴 것이 두드러진 차이점인 듯.






표정은 다른 제품과 마찬가지로 2개 뿐으로
최종폼이라 그런지 엄숙히 분노한(;) 얼굴 하나.
나노하 시리즈에서 틈만 나면 나오는 빨간뺨 미소로 구성.





사실상 라이트닝 폼의 마이너 체인지 제품이라 생각하는데,
역시 속치마(;)가 생긴 것이 가장 마이너 체인지.(;;;)





다리파츠 궁둥이 부분도 마이너 체인지(;)
아무래도 엉덩이를 좀 더 가린 형태라 그런지 저 정도로도 괜찮다고 생각한 것 같군요.(아님 말고;)





스탠드.
블레이즈 폼 때 처럼 추가 파츠가 들어있습니다.






새로운 추가 부품인 미드칠더식 마법진과 마법진 꽂이(;)
이 작품의 특성을 생각해 볼 때 괜찮은 구성인 것 같습니다.





처음에는 마법진이 있는지 몰라서
그냥 망토 고정용 파츠 보관파츠라 생각했었지요.(;)
(원자재 가격이 술렁대는 지금의 시대에서는 사치;;)





바르디슈 어설트 잔버폼.
이번에 지른 이유죠.

예전에 질렀던 하라오운 버전에서도 가장 마음에 드는 무기였는지라
없는게 서운해서 질렀습니다.
여전히 웅장한 사이즈를 자랑합니다.





삼페잇 집결.

나름대로의 마음에드는 점들이 있습니다.
소닉폼은 정면보며 입벌린 얼굴이 마음에 들고
라이트닝폼은 골반쪽이 마음에 들며
블레이즈폼은 대형검이 마음에 들죠.

이 중에 하나만을 추천한다면
저는 라이트닝 폼을 추천하겠습니다.






이것으로 게임 끝임.(;)





























액션 포즈.

딱히 불만은 없을 정도로 움직여 주는군요.
무기 특성상 어차리 한 손으로 움직이는 것은 힘들고
두 손을 이용하면 이런저런 포즈 잘 나오는 듯.

불만 아닌 불만이라면
스탠드 + 망토 + 소체의 견고성인데,
이건 살짝 빈약한 느낌이 들더군요.
결론적으로 소체가 떨어진다던가, 균형이 깨진다거나..





(나름 베르세르크 스럽게 해보려 했던...;)

이상, 피그마 페이트 블레이즈폼이었습니다.


소체 자체가 라이트닝폼과 거의 같기 때문에
전체적인 감상도 비슷하네요.
애 당초 무기 보고 질렀는지라 그렇게 큰 감흥은 없는 것 같기도.

그럼, 이만.

덧글

  • 물당 2013/08/02 17:09 #

    무기가 진짜 분위기 주는데에 한몫하는 것 같네요.
    아... 너무 멋지다...
  • 파게티짜 2013/08/02 17:54 #

    역시 무기는 크고 웅장하고 볼 일입니다.
    (가지고 놀기는 힘들어지지만!)
  • 세잎클로버 2013/08/02 18:05 #

    잔버폼도 잔버폼이지만, 전 저 흰 망토가 너무 마음에 들었습니다.
    아... 너무 멋지다...
  • 파게티짜 2013/08/03 20:19 #

    아무래도 검은색 보다는 흰색이 더 눈에 잘 띄더군요.
    (백색의 페이트?;;)
  • 리카아메 2013/08/02 18:47 #

    3기에서 소위 야동을 찍을때 사용했던 그 몽댕이...
  • 파게티짜 2013/08/03 20:20 #

    어느 순간부터 상징적인 무기로..
  • 이지리트 2013/08/02 20:08 #

    으..응당이!!!!!
  • 파게티짜 2013/08/03 20:20 #

    궁뎅이!!!
  • 2013/08/03 19:39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파게티짜 2013/08/03 20:23 #

    바르디슈는 기본적으로 도끼형태의 디바이스지만
    솔직히 저는 대검형태의 디바이스로....(;;;;)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한번 만들어 보는거야~

소박한 곳 입니다. ^^
여기가 어떤 곳이냐면
지른거 + @
질러질러


한때 믿었던 곳..


자주 가는 곳들
헤타레

GFF매니악스
玩具とか模型とか(일본그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