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게티짜의 면발은 울지어다.

pagetizza.egloos.com

포토로그




V.A - 슈퍼 윈자트 (마동왕 그랑조트) V.A



안녕하세요.

배리어블 액션(ヴァリアブルアクション, variable action)으로 발매한
슈퍼윈자트(super winzert or super winzart, スーパーウィンザート)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슈퍼피닉스로 더 유명할 녀석이지요.

마동왕 그랑조트(그랑죠)에 등장한 빛의 3마동왕 중 하나라
바람의 힘을 다스리는(;) 마동왕입니다.
바람이라는 이미지 때문인지 비행능력도 가지고 있는데
탑승자의 특성 때문인지 그 딴 거 없고 그냥 육탄전이 주력인 듯.(;)
(사이버스타?;;)

본작에서는 적군의 함정에 빠져(;)
달표면으로 날라갔다가,
리타이어한 그랑조트를 대신해 아쿠아비트와 분투,
부할한 그랑조트와 동료들을 다시 원래 구역으로 돌려보내기 위해
마동력을 그랑조트에 몰아넣어 리타이어 했다가
여섯용의 산.. 이던가?? 거기서 부활한 것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아니면 말고요;)


그랑죠가 한창 방영하던 시절에
그랑죠야 완구로 많이 봤었고
포세이돈도 간혹 보이긴 했는데

피닉스 만은 전혀 볼 수 없었습니다.
그렇기에 이렇게 지르게 된 것이 더 감개무량한 듯 하네요.





부품 구성.
그냥 있을 거 있습니다.

사진에는 패스했는데
무기잡는 손 오른손은 따로 봉지에 들어있더군요.
(박스 디자인할 때 생각을 못 한 듯?;;)





탑승자 때문인지(;)
왠자 3마동왕 중 가장 짜리몽땅한 이미지란 느낌이었는데
실제로 봐도 그렇군요.(;)





헤드.
더 할 말 없이 잘 나왔습니다.





상체.
가슴판도 가동형이고
등 뒤의 날개도 가동형이라 은근히 귀찮더군요.
(잘 빠져서;)

허리도 잘 돌아가네요.





다리.
특별한 것은 없습니다.





이 제품군이 다 그렇지만
이번에도 곳곳이 다 헐렁하더군요.
이미 한번 빠졌던 파츠는 계속해서 잘 빠지는 것도 여전.

그나마 슈퍼윈자트가 그간 받았던 녀석들 중 가장 말끔하다는게 위안이라면 위안.(;)












가동은 기존에 나왔던 제품과 고만고만합니다.
그래도 허리부분이라거나 세부적인 곳이 더 좋아지긴 했군요.





필살 무장인
슈퍼 슈트롬카이저.








일발필중! 슈퍼 슈트롬카이저!!!

어릴 때 활 장난감 쏠 때마다
외쳤던 것이 어렴풋이 기억나는군요.(;)







페이스 모드이긴 한데...
변형 좀 잘못한 듯.(;)

팔이 더 위로 올라가야 하는 듯 합니다.

뭐, 나중에 다시 해보지요.(;)


그나저나 이마를 까고(;) 있어서
앞이마 헤어 스타일인 듯한 느낌이...(;)






이상, 베리어블 액션 슈퍼윈자트였습니다.

VA에 대한 감상은 늘 같은 것 같습니다.
도색 까임이 심하다는 점과
(이 제품은 늘 그걸 상정하기 때문에 지금은 확인 불가;)
관절들이 헐렁하다는 점.

뭐, 이렇게 나와준 것만으로 감사한 녀석들이니...(;)

이로서 모으려고 했던 V.A 시리즈 마동왕 시리즈는 다 모았군요.
(슈퍼만 모으고 마무리 지으려 했음)

나중에 하이퍼나 나온다면 다시 생각해 봐야 겠군요.



그럼, 이만.

덧글

  • 텟츠 2012/10/14 18:26 #

    도막사라무!
    그러고보면 그랑죠보다 피닉스를 더 좋아했던거 같아요
    컬러라든가...
  • 파게티짜 2012/10/14 20:39 #

    저는 주인공 찬양파라서(;) 그랑죠를...(;;;;)
  • 2012/10/14 19:03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10/14 20:4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울트라김군 2012/10/14 19:54 #

    추..추억 ㅠㅠ
  • 파게티짜 2012/10/14 20:40 #

    슈그 지를 때는 정말 눈물흘리며 결제를 했는데. ㅠ.ㅠ
  • leo2005 2012/10/14 20:58 # 삭제

    저시기가 제2의 로봇물전성기였죠.
  • 파게티짜 2012/10/15 08:04 #

    그냥 전성기에서 차츰차츰 떨어져나가는 것으로 느껴집니다.(;)
  • 니킬 2012/10/14 21:55 #

    가슴판이 가슴보다 살짝 위로 올라와있어선지, 얼굴이 더 파묻혀보이는 느낌이 드는군요.;;;
  • 파게티짜 2012/10/15 08:05 #

    그랑조트 애들 갑빠(;)가 생각보다 볼륨있더군요.(;)
  • 아키토 2012/10/15 00:38 #

    정말 어렸을때의 로망..
    지금에서라도 이렇게 액션 피규어로 나온것에 감사할 따름입니다....ㅠㅠ
    저도 정작 사놓고는 아직 뜯어보지도 않았네요 에잉...!!!
  • 파게티짜 2012/10/15 08:07 #

    저도 상당히 늦게 개봉을...(;;;;)
  • leo2005 2012/10/15 13:15 # 삭제

    차츰차츰 떨어져간 시기는 다그온때부터 였죠.....
    오프닝은 간지였는데.....
  • 파게티짜 2012/10/15 13:55 #

    솔직히 언제 확! 하고 떨어졌다고 판단하기는 대단히 애매하지요.
    기준이 있는 것도 아니고.
    (애당초 제 2의 전성기라는 것이 일단 고비가 한번 있어야 하는데 로봇의 경우는 딱히 그렇다고 보긴 애매해 보이네요.)

    아무튼 로봇은 계속 전성기였으나
    꾸준히 떨어져서 지금의 상황에 도달했다고 봅니다.
  • 은하미소년 2012/10/17 00:03 #

    그랑죠 삼인방 중에선 이 슈퍼 윈자트가 가장 멋진거 같습니다.
    역시 활쟁이라 그런지...(응?)
  • 파게티짜 2012/10/17 10:27 #

    저는 슈퍼 그랑죠가..
    (슈퍼 된 다음에 아라비아 신발 스러워진게 조 거슬리긴 했으나..;;)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한번 만들어 보는거야~

소박한 곳 입니다. ^^
여기가 어떤 곳이냐면
지른거 + @
질러질러


한때 믿었던 곳..


자주 가는 곳들
헤타레

GFF매니악스
玩具とか模型とか(일본그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