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게티짜의 면발은 울지어다.

pagetizza.egloos.com

포토로그




P.O.P - LIMITED EDITION 보아 핸콕 PURPLE.ver (유통한정) P.O.P



안녕하세요.

유통한정으로 나온 P.O.P 보아핸콕 비키니 퍼플.ver 입니다.
보아핸콕에 대해서는 따로 설명할 필요 없는 유명한 캐릭터이죠.
저는 원래 스테츄는 흥미가 오래가지 않아서 지르질 않습니다만, 보아핸콕 만큼은 벌써 2개째가 됐네요. ^^;;

한정으로 나오는 바람에 매우 안타까운 제품이기도 했는데(;)
사실, 보아핸콕은 뭐로 내든 잘 나갈 것 같아서 제작사가 야속하기도 하네요.
뭐, 업계에도 사정이라는 것이 있겠다만..

아무튼, 저번에 pop 보아핸콕 감상할 때도 적었지만
보아핸콕은 등의 특성상(;) 비키니는 꼭 나올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일찍 나와서 놀랐던 추억이 있습니다.
(P.O.P 보아핸콕이 폭풍인기 누렸기에 딱히 이상할 건 없었어도;;)




이 이미지를 토대로 나온 제품이라 생각되던데
이 이미지와 비교한다면 아무래도 제품이 모자른 면모가 많네요.

그림과 입체물의 차이점을 빼고 보더라도 이 제품에는 아쉬운 부분이 꽤 많습니다.
이건 아래로 내려가며 짚어보도록 하겠습니다.




한정판 특유의 골판박스(;)에서 꺼내면 이런식으로 본래 박스가 나옵니다.







적절히 보아핸콕을 닮은 얼굴입니다.
(축구장과 야구장을 지어도 남을 것 같은 이마도 적절하고.)
먼저 나왔던 보아핸콕 제품도 약간의 이질감은 있었지만 이 쪽은 그 이질감이 더 증폭된 느낌.
뭐, 이상한 수준은 아니라서 불만수준은 아닙니다.
(역시 미녀의 얼굴은 쉬운게 아닌 모양;)

불만점은 너무 하얀 피부색에 있습니다.
사진은 자연광에서 찍어서 그리 표시가 나지 않지만
솔직히 너무 하얗기 때문에 어떻게 보면 창백해 보일지경;
다리색과 비교하면 그나마 괜찮습니다만
몸체의 명암도색이 너무 눈에 띄어서 얼굴은 매우 하얗게 보이더군요;;
(흡사 드라마에서 잠들기 전에 잠옷입고 얼굴만 화장하고 있는데 여배우 같은 느낌이랄까;;)






보아핸콕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가슴입니다.(;;)
원체 큰 가슴(B111 사이즈 J컵의 위용?;;)으로 유명한 보아핸콕입니다만
물에 쪼그라들어서 그런지(;) 사이즈는 좀 줄어든 느낌.
그래도 크게 보이긴 합니다만. ^^;;






아름다운 바디라인이라 할 수 있겠죠?

얼굴부분 소개할 때도 적었지만 피부 명암도색이 너무 과하게 들어간 느낌입니다.
(차라리 없는게 좋았을지도;)

화이트버전은 직접보지 않아서 잘 모르겠으나
인터넷에서 비교사진을 보니까 그나마 퍼플버전이 좀 들한 것 같더군요.
그나마 위안이랄까;;
좀 더 비싼가격 주고서 지른 보람도 살짝 느끼네요. ^.ㅜ;;;
(화이트 버전은 수영복이 하얀색이라 몸체의 명암도색이 더 뚜렷한 느낌이 드는 듯.)







하체부분도 잘 나왔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육감적으로 느껴지진 않는다...;)

제 것만 그런지 몰라도 수영복 왼쪽이 살짝 까여있네요.
(대충 보면 머리카락 닿는부분이던데, 머리에 긁힌건지..)




머리카락부분은 살짝 젖어있는 듯한 느낌으로 조형되 있습니다.
(미역같은 느낌;)

기존 핸콕이 얼굴 교환에 의해 머리가 분리됐었는데,
비키니 버전은 그런거 없는 듯 하네요.
그래서.... 등짝은 볼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살짝 들춰서 볼 수 있긴 한데..
비키니 끈만 있을 뿐, 천룡인의 낙인 같은 건 없습니다.
(이것 때문에 비키니 나올꺼라 생각했던 제 예상은 완전히 빗나갔;;)

한정이라서 그런지 뭔가 대충한 것 같아서 아쉽달까.
무엇보다 원조 P.O.P 핺콕은 의상 버전임에도 재현해줬으면서;;
(물론 원조 p.o.p 핸콕은 상의를 탈의하면 볼 수 있지만, 정식적인 방법은 아니므로..)

이미지에서도 바다에 있는 핸콕이 이상했었는데...
아무래도 이 비키니 버전 핸콕은 평행세계의(;) 핸콕인 듯.
(악마의 열매따위 쌈싸버렸...;)




베이스에 장착할 때는
오른발만 접촉시킵니다.
왠지모르게 좀 불안;;




수영복인지라 디테일 같은거 따져볼만한 건 없네요.
그냥 손톱같은 거 잘 칠해줬습니다. ^^;;






원조 p.o.p 핸콕과의 비교.
다른건 아무래도 상관 없고 그저 가슴크기에만 관심이 쏠리네요;;




이상, P.O.P 보아핸콕 비키니 퍼플버전이었습니다.

제품은 잘 나온 편이긴 합니다만
한정이라는 걸 생각하면 좀 대충 나왔다는 인상이 강합니다.
(굳이 비교하자면 원조 P.O.P 핸콕이 더 한정같은 품질;)

가장 불만인건 역시 몸체의 명암도색이 너무 과하다는 느낌입니다.
이것만 좀 괜찮게 나왔어도 훨씬 만족했을 것 같네요.
(개인적으로 화이트가 무지 끌리긴 했는데 그나마 퍼플은 들한 느낌이라 위안;;)


그럼, 이만.



덧글

  • 장죠림 2011/04/19 18:39 #

    크..크당
  • 파게티짜 2011/04/19 21:38 #

    이래저래 크더군요.
    그나저나 오랜만이시네요. ^^;;
  • 2011/04/19 20:02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파게티짜 2011/04/19 21:39 #

    참지마시고 본능에 충실하...(퍽!!)
  • 은하미소년 2011/04/19 20:52 #

    이것은 좋군요..!
  • 파게티짜 2011/04/19 21:42 #

    역시 좋은게 좋은것이겠죠. ㅠ.ㅠ乃
  • [박군] 2011/04/19 22:20 #

    예전에 미아 캠벨때 처럼,

    옷입었을때의 슴가랑, 수영복 입었을때의 슴가랑 차이가 크네요...

    반다이... 네이놈!!!
  • 파게티짜 2011/04/19 22:29 #

    비키니로 압축(;)해서 그런거 아닌가 싶기도 하더군요.
    (말이 안되나;;;;;)
  • 백화현상 2011/04/20 15:10 #

    아...아름답군요...
  • 파게티짜 2011/04/20 17:29 #

    그, 그래서 넘어가 버렸습니다.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한번 만들어 보는거야~

소박한 곳 입니다. ^^
여기가 어떤 곳이냐면
지른거 + @
질러질러


한때 믿었던 곳..


자주 가는 곳들
헤타레

GFF매니악스
玩具とか模型とか(일본그분)